강북삼성병원 유방·갑상선 암센터


주메뉴


자료실

  • 질병정보
  • 복약정보
  • 치료정보
  • 자가검진

진료예약

진료:02-2001-1790 / 검사:02-2001-1880

강북삼성병원 한마음회


치료정보

Home > 자료실 > 치료정보 - 유방암

  • 유방암
  • 갑상선암
유방암도 병기에 따라 치료법이 다릅니다.
유방암으로 확진되면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하고 수술뿐 아니라, 항암화학치료, 방사선치료 및 항호르몬치료 등
본인에게 알맞게 복합적으로 이루어지는 것이 특징입니다.

수술

유방암 수술방법은 두 가지로 크게 나눌 수 있는데 하나는 유방 전체를 제거하는 유방절제수술이며, 다른 하나는 암을 포함하여 유방 조직의 일부만을 절제하고 대부분의 유방을 남기는 유방보존수술입니다.

  • 유방절제수술

    이 방법은 유방암 조직은 물론 유두를 포함한 유방 전체를 절제하면서 동시에 겨드랑이의 임파선까지 전부 제거하는 전통적인 수술방법입니다.

    유방 전체를 제거하는 이유는 유방암이 다른 암보다는 훨씬 다발성이기 때문입니다. 다시 말하면 이미 유방에 암 덩어리가 만져지면 이것 외에도 유방 내 다른 부위에 만져지지 않는 다른 암 조직이 숨어있는 경우가 있습니다. 2008년 한국 유방암학회의 자료를 보면 우리 나라에서 전체 환자의 약 40% 정도는 유방절제술을 받으며, 수술 시간은 3시간 정도 걸립니다.

  • 유방보존수술

    이 방법은 유방을 전체 다 절제하지 않고 유방암 덩어리를 포함해서 주변의 정상조직 일분만 제거하고 유방을 남기는 방법입니다. 수술 후 유방의 많은 부분과 젖꼭지는 남아있게 되어 자신의 원래의 유방 모양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. 수술 후 상처가 아물면 방사선종양학과에서 남아있는 유방에 방사선을 쪼이게 되는데, 이것은 혹시 남아있을지도 모르는 유방 내 다발성으로 존재할 수 있는 미세한 암 부위를 방사선치료로 암이 자라지 못하게 억제하려는 목적입니다.

    이 수술의 장점은 무엇보다 미용효과와 심리적 만족감이 크다는데 있습니다. 특히 젊은 환자들이 많은 우리나라 현실에서는 유방보존수술 방법의 필요성이 크다고 하겠습니다. 그러나 이 방법은 누구에게나 적용되는 것은 아니며 일정한 조건이 필요합니다. 첫째, 수술 후 남은 유방에 암이 남지 말아야 하고 둘째, 남은 유방이 미용적으로 어느 정도의 모양을 갖추어야 하며 셋째, 남은 유방에 방사선 치료를 할 수 있는 여건이 필요하다는 것입니다.

    ※ 이러한 기준은 의사에 따라서나 병원 혹은 환자에 따라서 다를 수 있으므로 수술 전 충분한 상담을 통해서 수술 계획을
       세우는 것이 중요합니다.

수술 전 주의사항
  • 특별히 조심하셔야 할 것은 없습니다.
    일반적인 건강 수칙을 따르시며 과로만 피하시면 됩니다.
  • 입원 예정일 전까지 안내 받은 검사(혈액검사, 폐기능 검사 등)를 시행하셔야 합니다.
  • 입원 예정일이 되면 원무과의 안내 전화에 따라 병원으로 오셔서 입원수속을 하시면 됩니다.
수술 후 주의사항
상처관리
  • 수술 후 상처관리
    • 수술 후 상처는 수술 2일부터 수술부위 소독이 시행됩니다.
    • 병실담당 의사가 시행하며 상황에 따라 2일 혹은 3일 마다 병실에서 시행합니다.
  • 배액관
    • 수술 후에 생기는 배액관은 수술부위에 고일 수 있는 혈액이나 체액을 흡입하여 주는 역할로서 수술 후 생길 수 있는
      혈종이나 부종을 예방하기 위함입니다.
    • [관리 및 제거]
    • 배액관은 항상 음압이 유지되어 있어야 합니다. (단, 상처치료를 위해 주치의가 양압을 시도한 경우는 제외)
    • 매일 아침 6시 이전에 간호사가 비워 양을 체크합니다.
    • 중간에 1/2정도 배액 된 경우 담당간호사에게 비워줄 것을 요구하십시오.
      절대) 음압유지와 배액량 측정 및 감염 문제로 절대 스스로 비우시면 안됩니다.
    • 배액관이 막히거나 음압이 유지 되지 않을 경우 반드시 담당간호사에게 알립니다. -배액관은 보통 7-14일 정도 유지되며 배액량, 색깔, 양상 및 수술 정도 등 개인차에 따라 제거일이 모두 다릅니다.
  • 퇴원 후 상처관리
    • 배액관 제거 후 외래 시까지 치료가 필요 없는 것이 원칙입니다.
      (단, 수술부위 염증이나, 체액이 고일 경우 2-3일 마다 치료를 위해 통원하실 수 있습니다.)
    • 실밥 제거 시까지 수술부위에 샤워, 목욕으로 인한 물 혹은 뜨거운 물질 접촉은 삼가하여 주십시오.
    • 보통 수술 10일 내외에 실밥을 제거합니다. -실밥이 제거되면 2-3일 후 샤워부터 목욕까지 가능합니다.
    • 수술 후 실밥이 제거된 이후부터 흉터 관리 연고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.
    • ※ 위 내용은 환자의 상태와 환경적 상황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.
  • 상처부위 통증
    • 수술부위 통증은 시간이 지날수록, 상처가 아물어 갈수록 점차 감소됩니다.
      단, 상처의 염증이나 혈종 등이 생길 경우 감소되는 기간이 지연될 수 있으니 심할 경우 주치의와 상의 후
      진통제를 처방받을 수 있습니다.
      보통, 퇴원 후 지속되는 통증(가끔씩 욱신거리는 통증, 간질한 느낌, 무감각한 느낌)이 있습니다.
      이런 느낌은 시간이 경과하면 호전됩니다. 그러나 다음 증상이 있을 경우 반드시 점검이 필요합니다.
    • [점검이 필요한 증상]
    • 수술부위가 계속 붉어진다.
    • 손으로 눌렀을 때 통증이 증가한다.
    • 수술부위에서 계속 열이 난다.
    • 수술부위에서 계속 피나 진물이 난다.
    • 체온이 37.8도 이상으로 열이 난다.
    • * 위증상이 발견되면 주치의와 반드시 상의하십시오.
운동치료 및 팔 관리
  • 수술 후 운동치료

    수술 후에 특히 겨드랑이 액와 림프절 절제술을 받은 경우 수술 받은 쪽 팔이 뻣뻣하고 움직일 때 통증을 느낄 수 있습니다. 적절한 운동은 환자의 팔이 수술 전과 다름없이 움직이게 해 주고 통증과 뻣뻣함을 없애주며 팔이 붓는 증상을 예방해주기 때문에 꼭 해야 합니다.

  • 운동방법

    1단계 (근육강화운동) - 주먹을 세게 쥐었다 폈다 하면서 힘을 주어 근육의 긴장도를 증가시킨다.
2단계 (2머리빗기) - 최대한 어깨 관절을 움직이지 위해 머리 빗기, 반대편 귀잡기, 신문지 구기기 등을 시행한다.
3단계 (벽오르기, 팔 돌리기, 시소운동, 허리굽혀 팔 한들기, 등 긁기 등)
천천히 단계를 올려가며 운동하고, 너무 무리한 운동은 삼가한다.

벽오르기 - 벽앞에 어깨 넓이만큼 다리를 벌리고 어깨 높이로 손바닥을 벽에 댄 후 손가락을 움직여 벽을 짚어 오르내린다. 이때 그날의 최종 높이에 금을 긋고 
다음날 운동의 기준을 삼는다.

팔돌리기 - 수술 받은 쪽 팔을 원을 그리듯이 돌리도록 한다. 다른쪽 팔로 허리를 받쳐 균형을 유지한다.

    3단계(벽오르기, 팔돌리기, 시소운동, 허리굽혀 팔 흔들기, 등 긁기등)
시소운동 - 바로서서 양팔을 일직선이 되도록 벌린 후 대각선 모양으로 아래위로 움직인다.
허리굽혀 팔흔들기 - 발은 어깨 넓이만큼 벌린 후 허리를 굽히고 양팔을 엇갈려 시계추처럼 10회 이상 반복하여 흔든다. 
등긁기 - 수술 받은 쪽 팔을 등뒤로 올려 반대편 견갑골에 닿도록 하고 다른팔은 허리를 받쳐 균형을 유지한다.

  • 팔 관리 및 보호(주의사항)
    • 유방 전절제술 시행 후 최소 6개월부터 1년 정도는 다음사항을 주의합니다.
    • 수술 받은 쪽 팔에서의 채혈하기, 혈압재기, 약물주사 등은 금합니다.
    • 수술 받은 쪽 팔에 꽉 조이는 옷이나 반지, 장갑 등을 착용하지 않도록 합니다.
    • 수술 받은 쪽에 화상을 입지 않도록 주의합니다.
    • 수술 받은 쪽에 강한 직사광선을 피하고, 특히 방사선 치료를 겸할 때 햇빛에 직접 노출되지 않도록 합니다.
    • 부종예방을 위해 가능하면 팔을 높이 올립니다.
    • 핸드백은 수술하지 않은 쪽 팔로 들고 다닙니다.
    • 만약 수술한 부위에 상처를 입었을 때는 담당의사와 상의 후 치료받도록 합니다.
림프부종 예방법
  • 림프부종이란

    액과 림프절, 지방, 유관, 유선유방암 수술 후에 겨드랑이 정맥 주위의 림프관과 림프절이 손상 또는 제거되어 팔의 림프액이 심장으로 잘 들어가지 못해 손과 팔에 비정상적으로 물이 고여 붓게 되는 현상을 말합니다. 이러한 현상은 유방암 수술시 겨드랑이 림프절을 절제하거나 수술 후 보조적인 방사선 치료 등에 의해서 발생합니다.

    이 림프부종은 유방암 수술 합병증으로 최근 연구에 의하면 유방암 수술 후 5년 이내에 42% 정도에서 발생한다고 보고됩니다.

  • 원인
    • 암이 직접적으로 림프절을 누르는 경우
    • 림프절로 암이 전이된 경우
    • 치료를 위해 림프절 절제술을 한 경우
      (림프절 절제 수술을 하는 암에는 흑색종, 유방암, 부인과적 종양, 두경부암, 전립선암, 고환암, 방광암,
      대장암이 있으며 림프절 절제여부나 그 정도는 각각 다릅니다.)
    • 수술, 방사선 치료, 림프절 조직검사 등에 의한 림프계 배액 기능의 손상
    • 림프부종의 위험요인에의 반복적인 노출
      (사우나, 찜질, 침, 부황, 주사, 과도한 운동, 항암 치료, 정맥질환의 동반, 피부질환, 비행기 탑승,
      꼭 끼는 속옷 착용, 타박상 같은 외상)
  • 일상 생활에서의 림프부종 관리법
    • 팔을 심장보다 높게 유지시킵니다.
      예) 베개나 쿠션을 이용하세요.
    • 팔에 혈액 순환이 갑자기 증가하는 것을 피합니다.
      예) 너무 뜨거운 물이나 핫팩을 피하세요.
    • 팔의 피부를 깨끗하게 유지하고 피부가 건조해지지 않도록 합니다.
    • 팔에 상처나 감염이 나타나지 않도록 합니다.
      예) 작업 시 장갑을 꼭 착용하고 부종이 있는 곳에 주사를 맞지 마세요.
    • 팔에 과도한 압력을 주지 않습니다.
    • 팔 둘레를 정기적으로 측정합니다.
    • 적절한 운동으로 적정 체중을 유지합니다.
    • 의사에게 정기적으로 검진을 받고 갑자기 심하게 붓게 되면 바로 알립니다.
  • 관리전 - 치료및 관리 후

서울시 종로구 새문안길 78 강북삼성병원 유방갑상선센터   우) 03181

COPYRIGHT(C) KANGBUK SAMSUNG MEDICAL CENTER. ALL Rights Reserved